popup zone

[한국경제] 회계학과 정선문 교수, "지구온난화 계속되면 한국경제 위축.. 2100년 GDP 최대 5.4%↓"

등록일 2023-10-12 작성자 학과 관리자 조회 343

 

<한국경제, 2023. 10.12자>

"지구온난화 계속되면 한국경제 위축…2100년 GDP 최대 5.4%↓"

"수입 가격 높이고 글로벌 수요 줄여…수출의존도 높은 한국 취약"

 

전 세계 각국이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하지 않아 지구 평균 온도가 계속 상승하면 우리나라 국내총생산(GDP)은 2100년경 최대 5.4% 감소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김재윤 한국은행 금융안정국 지속가능성장연구팀 과장은 6일 정선문 동국대 회계학과 교수, 이성태 홍익대 전자전기공학부 교수와 작성한 '수출입경로를 통한 해외 기후변화 물리적 리스크의 국내 파급영향'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구 평균온도가 관측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지구 온난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데, 전 세계적인 기후 충격은 세계 경제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그 영향이 수출입 경로를 통해 국내 경제에도 파급된다.

수출 경로에서는 지구 온난화가 교역 상대국의 생산성·소득 감소로 이어져 국내 자동차, 정유, 화학, 철강 등 주요 산업의 수출 감소를 야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 세계가 온실가스 감축을 하지 않아 온도 상승이 극대화하는 녹색금융협의체(NGFS)의 기후변화 시나리오에서 한국 GDP는 2100년경 2.0∼5.4%(2023∼2100년 누적 기준, 90% 신뢰 구간) 감소하는 것으로 예상된다.
NGFS 시나리오상 전 세계 GDP는 2100년경 3.8∼8.9%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 세계 수요가 감소하면서 수출 의존도가 높은 국내 자동차(-11.6∼-23.9%), 정유(-9.7∼-19.1%), 화학(-7.6∼-15.7%), 철강(-7.2∼-15.6%) 업종의 수출이 많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구온난화 계속되면 한국경제 위축…2100년 GDP 최대 5.4%↓"

수입경로 측면에서 기후변화로 인한 장기간의 온도 상승은 글로벌 농축수산물 공급 감소로 이어져 수입 가격 상승을 초래한다.

각국이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하지 않아 온도가 계속 상승하는 'SSP5-8.5' 시나리오 분석 결과 글로벌 농축수산물 가격은 평균온도 상승 폭이 1.5도에 도달하기 전까지는 기준 시나리오 대비 하락하다가, 이를 초과하면 가격이 상승 전환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당초가 온도가 낮은 경우 온도 상승은 작물 생산성을 높이지만, 온도가 계속 오르면 작물 생산성을 저하해 가격 상승 압력으로 작용한다는 뜻이다.

 

"지구온난화 계속되면 한국경제 위축…2100년 GDP 최대 5.4%↓"

종합하면 지구온난화는 글로벌 농축수산물 공급 감소와 글로벌 수요 감소를 통해 국내 산업 생산 위축과 부가가치 감소를 유발한다.

특히 수입 농축수산물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음식료품 제조업, 음식 서비스업과 수출 비중이 높은 자동차, 정유, 화학 산업에서 생산 위축이 발생하고 부가가치가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무역의존도가 높은 국내 기업은 재무 건전성이 악화해 채무불이행 위험과 시장가치 하락이 확대될 수 있고, 기업의 재무 건전성 악화는 향후 금융기관의 건전성을 저하하는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 과장은 "이번 보고서에서 다루지 않은 자연재해에 의한 물리적 피해가 확대될 경우 해외 기후리스크가 글로벌 공급망을 거쳐 국내 경제에 예상보다 큰 피해를 미칠 수 있다"며 "국내 기업과 금융기관은 해외 기후리스크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구온난화 계속되면 한국경제 위축…2100년 GDP 최대 5.4%↓"

 

- 출처 및 기사 전문 :  https://www.hankyung.com/article/202310060828Y

 

- 관련보도 :

  서울신문: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31006500097
  한국일보: https://m.hankookilbo.com/News/Read/A2023100616360000432
  ESG경제: https://www.esgeconomy.com/news/articleView.html?idxno=4744
  서울경제: https://www.sedaily.com/NewsView/29VURBYTD1